삼문그룹 문대동 회장 ‘2018 평생업적 레거시상’ 수상 – News Korea

삼문그룹 문대동 회장 ‘2018 평생업적 레거시상’ 수상

아시안 비즈니스 엑스포, 유일한 한인 수상자 “문대동 회장” 한인의 영광 … 한나이슬 · 코트라 등 부스 마련해 홍보기회 가져

 

팬아시안상공회의소 남서부지부(US Pan Asian America Chamber Southwest; USPAACC-SW, 회장: Grace McDermott)는 지난 2일(목)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알링턴 컨벤션 센터에서 ‘다양한 생산자와 국경없는 비즈니스’를 주제로 제17차 연례 아시안 비즈니스 엑스포를 개최했다.
문대동 회장은 ‘2018 레거시 상 평생업적부문’에서 한인으로서 유일하게 수상해 아시안 사회에 기여하는 본보기로서 한인 사회의 영광이 됐다.

◎ 문대동 회장, 아시안 커뮤니티에 공헌하겠다 = 록히드 마틴사와 월스 파고 은행이 기업상을 수상했고 삼문 그룹 문대동 회장, DBU Adam Wright 총장 등 8명의 개인이 2018 레거시 상을 수상했다.
8명의 수상자를 대표해서 수상소감을 말한 문대동 회장은 “명예로운 상과 격려의 말씀을 준데 대해 모두에게 감사한다. 1971년 31세에 미국에 와서 테네시에서 사업을 시작했고 1983년 달라스로 이주하기 전에 사업의 어려움을 겪었다. 달라스에서 기업가로서 성공한데는 다른 아시안들의 도움이 컸다. 이제 미국에 온지 37년이 됐는데 좋은 상을 받게 되서 감사하고 앞으로 아시안 커뮤니티를 위해 열심히 일하겠다”고 말했다.

 

팬아시안, 상공회, 문대동, 레거시상, 평생업적, 삼문그룹, 아시안, 비지니스, 엑스포
삼문그룹 문대동 회장이 ‘2018 평생업적 레거시 상’ 수상소감을 말하고 있다.

 

◎ 아시안 기업에 기회 제공 = 이번 비즈니스 엑스포의 목적은 아시안과 소수인종 기업이 미국 경제에 성장과 성공을 이룩하도록 장기적이고 전략적인 관계를 구축하는 것을 돕고 비즈니스 계약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다.
또한 기업들에게 8,000억 달러의 구매력을 가지고 있는 아시안계 미국인 소비자들에게 진출하는 장을 마련하는 것이다.
전시실에는 록키드 마틴, 한나이슬, 월스 파고, 텍사스 인스트루먼트 등 지역 기업 뿐만 아니라 인도네시아, 홍콩, 한국의 부스가 마련됐다.
한국 부스는 달라스 코트라가 운영했고 달라스 코트라 빈준화 관장은 부스에서 여러 기업인 고객들을 맞이해 한국 제품의 우수성을 홍보했다.
달라스시, 알링턴시, 포트워스시도 부스를 마련했고 SMU, DBU, UNT, UT 알링턴 등의 대학이 부스를 열어 홍보와 비즈니스 기회를 가졌다. 달라스 경찰국도 부스를 오픈해 범죄 예방 업무와 경찰 업무 홍보에 열을 올렸다.
W. Jeff Williams 알링턴 시장은 인사말에서 “아시안상공회의소는 2002년 시작부터 지역 경제에 끊임없는 영향을 줬다. 알링턴 시는 이 이벤트의 호스트 시티가 된 것에 대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시상식에서 Grace McDermott 회장은 “아시안 비즈니스 엑스포는 남서지역의 가장 큰 아시안 비지니스 엑스포이며 오늘 참석한 분들을 환영한다”고 말했다.
McDermott 회장은 “아시안 상공회는 지난 17년간 아시안과 소수인종 기업과 소기업의 발전을 위해 노력했고 시상식은 뛰어난 아시안과 소수 인종 기업인들을 기리기 위해 준비됐다”고 말했다.

◎ 아담 라이트 박사, 성경은 다양성 옹호 = 시상식의 주연설을 맡은 DBU 총장 Adam Wright 박사는 “성경에는 인간은 모두 다 독특하게 창조되었다고 돼 있고 다양성을 옹호한다”고 말했다.
Wright 박사는 “미국에 있는 다양한 출신의 사람들이 각자의 독특한 능력을 최대한으로 발휘하는 사회가 좋은 사회”라고 말했다.
인도네시아에서는 총영사 Dr. Nana Yuliana를 파견해 시상식에서 영상과 함께 인도네시아의 경제 상황에 대해 장시간에 걸쳐 자세히 소개하고 인도네시아에서 외국인 투자가가 가질 수 있는 비즈니스 기회를 홍보했다.
한국의 코트라 무역관에서는 발전되고 커진 한국 경제와 코트라의 활동에 대한 홍보 영상을 상영했고 ‘텍사스 라이브’도 대표자가 나와 새로 건설되는 야구경기장과 부대시설을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팬아시안, 비지니스, 엑스포, 2018, USAACC-SW

조현만 기자 press@newskorea.com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