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트워스 한인회 임원 송년 모임 “새해 더 뜻깊은 활동 기약”

‘가까운 한인회, 든든한 한인회’가 되기 위해 제24대 회장 제니 그럽스의 리더십 하에 2019년 12개월동안 열심히 노력해온 포트워스-태런카운티 한인회가 지난 12월 28일 송년 모임을 가졌다.
포트워스 삼원 가든에서 모인 한인회 임원들과 이사들은 한해 해왔던 한인회 사업들을 되짚어보며 종합적인 업무 평가를 하고, 더 힘차게 달릴 내년을 기약했다.
오중석 문화위원장이 준비한 2019년 포트워스 한인회 여러 행사들 영상을 같이 보며, 제니 그럽스 회장은 열두 달을 쉬지 않고 일한 임원들과 모든 행사에 너그러운 마음으로 물심양면 지지를 아끼지 않은 이사들에게 감사의 마음과 선물을 전했다.
그럽스 회장은 젊고 경험이 부족한 임원단을 이끌며 진행해온 행사들이 미흡한 점도 있었지만, 또 젊은 일꾼들이어서 패기와 활기가 넘치고 정치적인 이해관계나 겉치레에 개의치 않은 점을 높이 평가했다.
더 넓게, 더 멀리, 그러면서 더 친밀히 지역사회 동포들을 단합하여 서로 의지하며 지지해주는 포트워스 태런카운티를 만들고, 2020년에도 지역 한인사회를 위해 봉사하고, 다양한 한인단체와 현지사회 여러 단체들과의 단합과 협력을 이루고자 하는 포부를 다시 한번 밝힌 그럽스 회장과 포트워스 한인회 이사와 임원들은 함께 축배를 들었다.
포트워스 한인회의 2020년 연간사업은 지난해와 같은 프로그램과 방식으로 해나갈 계획이지만 건축기금 마련에 대한 구체적인 방안을 좀 더 심사숙고해서 계획을 세우기로 했다.
특히 경자년 설날이 1월 25일 토요일임을 감안해, 새해 떡국 잔치를 설날 당일 오후 2시에 한마음 교회(1501 W. Everman Pkwy. Fort Worth)에서 하기로 정했다.
지역 동포들을 모시고 새 마음으로 희망찬 새해를 열며, 포트워스 한글학교 학생들의 설날 동요도 듣고 서로 진심으로 덕담을 나눌 수 있는 훈훈한 행사로 꾸미기 위해 이사들은 많은 의견을 교환하면서 한인회 임원 송년회를 마쳤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