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빠른 성장 보인 회사, DFW에 184개 포함

텍사스 메트로 도시 중 가장 많아 … Allata, Cece’s Veggie Co. 등 유명한 기업 포진

달라스-포트워스가 ‘잉크 5천(Inc. 5000)’ 선정, 미국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회사들 올해 순위에서 184개의 IT 회사가 포함되는 성과를 보였다.
지난 3년간 수입 증가율에서 DFW 지역을 리드한 회사는 알라타(Allata)로, 달라스에 본사를 둔 이 회사는 2016년 매트 로센(Matt) Rosen)에 의해 설립됐다. 이 회사는 2018년에 수익 1,520만달러를 기록하며 무려 6,123%의 수익 증가율을 보여줬다.
로센은 파리베다 솔루션스(Pariveda Solutions)의 전 부회장이었는데, 이 회사 역시 북텍사스에서 순위에 속한 184개 회사에 드는 IT 회사다.
잉크(Inc.) 잡지는 회사들 연례 순위를 통해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비즈니스의 경제적 강점을 부각시키는 효과를 노리고 있다.
텍사스에서 DFW는 가장 많은 회사들이 순위에 올라, 다른 주요 메트로 지역보다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휴스턴은 해당 순위에 119개 회사가 포함됐고, 어스틴은 103개가 포함됐다. 샌안토니오는 23개 회사에 머물렀다.
북텍사스는 지난해 페이첵(Paychex | IHS Markit)의 월간 조사의 소규모 비즈니스 일자리 창출면에서 20개 대형 메트로 지역 중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북텍사스는 2018년 6월에서 올해 6월까지 12만개 이상의 일자리를 창출한 것으로 노동청 자료에서 밝혀졌다. 북텍사스는 2019년 첫 6개월 사이에도 6자릿수 일자리 증가를 보였다.
잉크 5천에 포함된 회사들은 소프트웨어와 판매부터 의료 케어 및 재정 서비스까지 다양한 DFW 경제를 반영해주고 있다.
텍사스 회사 중 가장 높은 순위는 전국 3위를 기록한 어스틴의 시시스 베기(Cece’s Veggie Co.)가 차지했다. 이 회사는 야채로부터 면을 생산해내는 회사로 유명하다. 이 회사의 상품인 쌀과 마카로니, 치즈 등이 홀 푸드, 크로거, 코스트코 등에서 판매되고 있다.
포트워스의 재정 서비스 회사인 퍼스트 아메리칸 페이먼트 시스템(First American Payment Systems)은 2018년에 7억8,390만달러 수익을 올려 이 부문에서 북텍사스 1위를 차지했다.
전국적으로 연 수익 1천만달러에서 10억달러의 회사들의 전년대비 성장은 올해 첫 6개월간 강한 상태를 유지해 8.5%의 증가가 있었다. 전국 미들(Middle) 마켓 센터는 미들 마켓 회사들의 77%가 연 수익 증가를 보고했다고 전했다.
DFW는 연 수익이 10억달러 이상으로 매매된 회사들이 69개가 있는 곳으로 알려졌다. <이준열 기자>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