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가 다시 새롭게 타오르게 하소서”

자마, 중보기도 컨퍼런스·CP:R 온라인으로 진행 … ‘새벽 대각성 집회’로 교회마다 새벽기도 뜨겁게 타오르길

자마(JAMA, 대표 강순영 목사)가 교회를 위한 새벽 대각성 집회를 유튜브를 통해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새벽 대각성 집회는 오는 8월 3일(월)부터 15일(토)까지(일요일, 주일 제외) 12일간 오전 5시 30분부터 6시 30분까지 온라인 새벽 집회를 연다.
자마는 “해마다 실시했던 중보기도 컨퍼런스’를 올해는 온라인으로 드리는 중보기도 새벽 각성집회로 전환해 여러 교회와 성도들을 섬기길 원한다”고 했다.
교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장기화로 수개월간 현장예배를 드릴 수 없었다.
자마는 “이제 다시 모여 예배를 드릴 수 있게 됐지만, 그동안 가정에서 예배를 드리면서 조금이라도 해이해졌던 예배가 다시 시작되는 공예배를 통해 성령님의 강함 임재와 함께 다시 타올라야 할 때다”고 강조했다.
이어 “교회마다 새벽기도가 뜨겁게 타올라 새벽을 깨우는 기도의 용사들을 통해 교회에 생명의 약동이 힘있게 일어나길 소원한다”고 했다.
자마는 “예루살렘교회처럼 성도들이 모이기를 힘쓰고 기도하기를 힘쓰며 기사와 표적이 나타나는 교회, 목회자들을 통해 하나님의 말씀이 힘있게 선포되고 성도 간에 사랑과 나눔이 넘치며 모든 성도들과 교회가 주변으로부터 칭송을 받아 구원받는 사람이 날마다 더해지는 은혜가 많은 교회가 되길 간절히 소원한다”고 전했다.
교회를 위한 새벽 대각성 집회는 △한기홍 목사(은혜한인교회) △이성철 목사(달라스중앙연합감리교회) △호성기 목사(필라안디옥교회) △강민수 목사(레익뷰언약교회) △강일진 목사(순복음라스베가스교회) △박반석 목사(은혜채플) △김춘근 교수(JAMA 설립자, GLDI 대표) △배성호 목사(신경과 전문의, JAMA JH&H) △최순자 박사(소아과 전문의, MOM 대표) △강순영 목사(JAMA 대표)가 강사로 참여한다. 이번 집회는 교회나 개인으로 참여가 가능하며 참가비는 없다.
매일 35분의 새벽 설교나 중보기도 강의가 유튜브로 진행된다.
웹사이트(ipc.jamaglobal.com)를 통해 참가신청을 하면 강의 교재를 다운로드 할 수 있는 링크를 제공한다.
자세한 문의는 전화(903-804-4016, 310-995-3936)나 이메일(info@jamaglobal.com)으로 하면 된다.

◎ 교수, 목회, 전문인들과 함께하는 온라인 멘토링= 자마는 대학입학을 앞둔 학생들을 영향력 있는 크리스천으로 양성하며, 성공적인 대학생활을 할 수 있도록 훈련시키는 프로그램인 CP:R을 오는 7월 20일(월)부터 7월 25일(토)까지 6일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교수, 목회자, 전문인들과 함께 하는 멘토링 프로그램인 CP:R은 신앙생활은 물론 학업 및 대인관계를 성공적으로 이끌 수 있는 방법 및 훈련을 제공한다.
자마는 “성공적인 대학 생활을 위해 자녀에게 줄 수 있는 최상의 대학 입학 선물이다”고 CP:R을 소개한다.
훈련 내용은 △내 믿음을 내 것으로 어떻게 만들 수 있을까 △ 과학을 믿으면서 어떻게 크리스천으로 살아갈 수 있을까 △내 믿음을 어떻게 지킬 수 있을까 △ 대학에서 좋은 성적을 유지하면서 즐겁게 살 수 있을까 △성공을 위한 버릇들은 어떻게 만들 수 있을까 △어떻게 하면 의미있고 오래 지속되는 관계를 만들 수 있을까 △연애를 바르게 한다는 것이 무엇일까 △어떻게 하면 나의 장점들을 통해 내가 속한 커뮤니티에 기여할 수 있을까 등이다.
참가자격은 고등학교 졸업 예정자 및 4년제 대학 합격자로 매주 교회에 출석하는 세례(침례) 교인이다. 또한 대학생활에서 주님의 빛을 나타내기를 원하는 자로 참가자격을 둔다.
제출서류는 자기소개서와 신앙고백서 및 대학교 합격 통지서며 온라인 화상 인터뷰를 통해 면접이 실시된다.
합격여부는 서류심사와 인터뷰를 통해 결정된다.
등록은 웹사이트(cpr.jamagldi.org)를 통해 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400달러다. 문의는 전화(903-804-4016) 또는 이메일(info@jamagldi.org)로 하면 된다.

김진영 기자 press2@newskorea.com

News Korea Texas, Inc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 아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