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주달라스영사관 민원처리 “11,932건’

주달라스영사출장소(소장 이상수)가 2018년 총 11,932건의 영사 민원을 처리했다고 보고했다.
이는 2017년 10,526건 대비 13.4%가 증가한 민원처리인 것으로 밝혀졌다. 또한 영사관이 민원업무를 개시한 2013년 대비 96.1% 증가한 것이다.
연도별 민원처리 현황을 보면 2013년 6,086건, 2014년 8,636건, 2015년 11,080건, 2016년 12,018건, 2017년 10,526건, 2018년 11,932건 등이다.
종류별로 보면 가족관계증명서류 발급 4,306건(36.1%), 재외공관 공증(운전면허번역문 포함) 3,348건(28.1%), 여권 발급 1,399건(11.7%) 순이다.
2018년에 영주권 또는 시민권 신청, 국적 업무 등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류 발급이 2017년 3,300건에서 2018년 4,306건으로 30.5% 증가했다.
한국행 관광, 단기취업 등 비자발급도 2017년 대비 26.7% 증가했고, 특히 국적상실 및 이탈 신청이 2017년 293건에서 2018년 494건으로 68.6% 증가했다.
이에 대해 재외동포비자(F-4) 제도 변경으로 5월 이전까지 국적상실·이탈신고를 해야 했기에 신청이 증가한 것으로 영사관은 전했다.
병역의무를 해소하지 않은 상태에서 2018년 5월 1일 이후에 대한민국 국적을 이탈하거나 상실한 외국국적동포에게는 40세 되는 해 12월 31일까지 재외동포비자(F-4비자, 외국국적동포를 위한 특별비자로 한국 내 자유로운 경제활동 보장) 발급이 제한됐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