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 경제사절단 강원도 방문

강영기, 미주한인상공회의소, 강원도,

미주한인상공회의소(회장 강영기)가 강원도를 방문해 도내 우수 기업들과 만남을 가졌다.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회장 강영기)가 한국을 방문해 한국 기업들의 미주 진출 방안 등을 협의했다.
미주총연 경제사절단은 지난 10월 23일(이하 한국시간)부터 25일까지 인청 송도 컨벤시아센터에서 열린 제17차 한상대회에 참여해 2박 3일 일정으로 강원도 내 주요 도시를 순회 방문하고 경제교류 방안 등을 협의했다.
미주총연 경제사절단은 춘천시, 원주시, 강릉시, 삼척시, 태백시를 방문하고 회원사와 미주친줄을 희망하는 강원도 내 주요기업들과 비즈니스 협력 및 투자, 미주 진출의 방한 등을 논의하고 미주총연 지역 챕터들과 업무 협약서(MOU)를 체결했다.
방문 첫째 날인 지난 26일(금)에 사절단은 춘천바이오산업진흥원에서 춘천권 기업들과의 경제교류회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는 강원도 내 여러 기업들이 참석했다. 천연미생물과 지역 특잘물을 활용한 바이오 기술 기업인 레인보우테크, 화장품 제조 기업인 안디바 주식회사, 세계 최초로 개발된 땅콩을 1주일 만에 새싹채소로 상품화 시키는 기술을 개발한 바이오레스베 기업, 캠핑용 숯불그릴을 제작하는 타임이엔씨 등 4개 기업이 참가해 기업 및 제품 소개와 상담을 진행했다.
이에 앞서, 김만기 춘천시 부시장은 춘천의 바이오 산업에 관해 소개하고, 향후 미주지역과의 네트워크 구축을 위해 실리콘밸리 한읜상공회의소(회장 김원걸)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어 오후에는 원주 의료기기테크노밸리에서 원주권 기업들과의 경제 교류회를 갖고, 의료 보조용품 제작 회사인 코리아닥터, 생활용품 제작 기업인 베이스캠프 코리아, 화장품 제조 업체인 뉴랜드올네이처, 식품 가공 기업인 데어리젠 등 4개 사와 비즈니스 협력 방안에 관해 논의했다.
아울러 미주총연 경제사절단은 원주 의료기기산업에 관한 설명회를 듣고, 의료기기전시관을 방문해 원주에서의 투자 가능성 등을 타진했다. 또 원주시(김광수 부시장)와 미주총현 랄리 한인상공회의소(회장 황옥란)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향후 지역 간 교류협력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둘 째날에는 강릉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강릉권 기업과의 경제 교류회에 참석했다. 이날 교류회에서는 발효 식품 제조업체 웰빙엘에스, 홍삼 제품 판매 업체인 컬덕트, 식품 회사 동화푸드, 의약품 및 의료기기 개발 기업인 메타신 등 4개 기업이 참가해 제품을 소개 및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방문 마지막 날인 28일에는 삼척시와 태백시를 방문해 관계자들과 지역기업들의 미주진출 방안에 대한 협의회를 가졌다.
미주총연 경제사절단을 초청한 강원도 전홍진 글로벌투자통상국장은 “미주총연 회원사들 대부분은 미국에서 풍부한 사업 경험과 네트워크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강원도 기업들의 미국 수출시장 진출에 도움을 줄 수 있으며, 강원도에서의 투자 및 사업기회를 둘러볼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투자와 비즈니스 협력을 위해 상호 이해와 신뢰가 중요한 만큼, 이번 미주총연 회원들의 강원도 방문은 향후 협력의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미주총연 경제사절단은 강원도 방문에 이어 28일 대전광역시, 30일 전주로 이동, 지역 기업들과 각각 경제교류 방안 등을 협의하는 경제투어 일정을 가졌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